巨軀 코로나 19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41회 작성일 20-05-19 15:02

본문

巨軀 코로나 19

 

邵頂 鄭炳允

 

 

2020. 1월부터

5월 지금껏

거구 코로나 길목 막아

뚫고 나갈 틈새 없어 숨막힙니다

영리한 계산 따르면

퍼질고 앉아 목놓아 울일 뿐입니다

 

그러나

일의 주인은 나입니다

막힘을 뚫어야

나의 것들을 지킬 수 있습니다

주인은

자신의 것을 어떻게든 지켜야 합니다

죽기로 끈질긴 대쉬

理由입니다.

 

수단은 단순 무식 전진뿐입니다

바보의 용기입니다

이긴다는 것만 믿습니다

허긴

연약한 물방을 바위 뚫는 사례도 있고요

가다 보면

함께할, 착한 바보도 있겠지요

비관 판세 지워도 좋을 것입니다.

 

기적은 행운이 아닙니다

인간적 노력의 다른 이름입니다

 

이런 말 들은 적 있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환영합니다.
처음이신가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