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4회 작성일 20-06-24 10:56

본문

귀띔

 

邵頂 鄭炳允

 

벗님의 걱정입니다

코로나 끈질기고 악질적이어

어쩌기 뭐한

, 김정은마저 양반이다 싶은데

금년 기획 이룸 되겠느냐고

기적 있으면 모를까 합니다

 

관심에 고마움 담아 일렀습니다

약은 계산, 핑계, 주저, 염려 말뚝에 묶고

님과 나, 眞情 協力 보태면

天國 짓는다.

그것이 탄복할 기적이다

 

님은 물 밖 얼굴 내민 붕어마냥

입만 벙긋벙긋 했습니다

맞다이기도 글쎄이기도 하나 봅니다

 

오늘 양략 625

나는 음력 55일로 표기 문자 보냈습니다

연말, 당당 멀었다

메시지입니다

 

어째도

극복은 당연

믿으시면 믿음의 근력을 믿어도 됩니다

마음이 결과임을 머리만 안다는 것이 문제입니다

 

목적을 방해할

잡다함에 질리지 마시고 무시하는 용기로

생산적 소식들 나눔하십시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환영합니다.
처음이신가요?

TOP